User-agent: * Allow:/ google-site-verification: google5b48f69e9aa743fc.html


2018. 2. 28. 09:28

뉴스룸 엄지영 오달수 성추문 폭로, 추악한 실체 드러났다

728x90

경악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배우 엄지영이 JTBC 뉴스룸에 실명으로 나와 인터뷰를 하지 않았다면 모를 진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추가 폭로가 나오기 직전까지도 오달수 측은 모든 주장이 사실무근이라며 법적인 처벌까지도 고려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이었다. 


최근 '미투'운동이 활발해지며 음해성 가짜 폭로도 이어지고 있다. 이로 인해 억울한 피해자가 나오기도 하는 상황 속에서 이런 폭로는 더 조심스럽게 바라볼 수밖에 없게 되었다. 자칫 억울한 피해자를 양산하는 행태가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런 점에서 배우 엄지영의 용기는 대단하고 그럴 수밖에 없는 현실이기도 하다.


"2000년 초반 오달수를 처음 만나 연기 조언을 구했다가 모텔로 이끌려가게 됐다. 편하게 이야기하자 면서 '더운데 씻고 하자'는 식으로 옷을 벗겨주려고 제 몸에 손을 댔다"


엄지영이 직접 출연해 폭로한 내용을 보면 앞선 주장이 사실일 수밖에 없다는 생각을 하게 한다. 오달수는 사실무근이라고 했지만, 직접 피해를 입은 엄지영의 용기 있는 폭로는 앞선 주장 역시 사실이라는 확신을 하게 한다. 자신의 지위를 이용해 욕망을 채우려 했다는 점에서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성추문과 동일하다. 


슬기롭게 상황을 벗어나 더 큰 피해를 입지 않은 것은 다행이다. 그럼에도 그날의 충격적인 상황들은 배우 엄지영을 힘든 시간 속에 방치될 수밖에 없는 이유가 되었다. 이는 엄청난 일일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성폭행을 당하지 않았으니 아무렇지도 않은 것은 아니냐는 식의 말도 안 되는 주장은 말 그대로 피해자를 두 번 죽이는 행위 일 뿐이다. 


성폭행 미수가 범죄가 아니라고 주장하는 자가 있다면 그게 큰 범죄라는 사실을 법정에서 확인하게 될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싶다. 미수도 범죄일 뿐이니 말이다. 그런 점에서 배우 엄지영은 큰 용기를 냈다. 아이들에게 연기를 가르치는 입장에서 자신을 공개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이다. 


앞서 뉴스룸에 얼굴을 가린 채 자신의 경험을 폭로한 이가 있었다. 엄지영보다 더 큰 피해를 입은 그녀의 힘겨운 폭로를 오달수 측은 사실무근이라 주장했다. 그리고 법적인 문제도 검토하고 있다고 강경하게 나왔다. 이런 상황에서 용기를 내 실명으로 폭로를 했다는 것은 엄청난 일이 아닐 수 없다.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데 그 아이들이 '열심히 공연할게요 선생님'이라고 문자를 보내왔다. 그런 아이들이 열심히 연기를 해서 나 같은 일을 당할까, 그런 일을 겪게 하고 싶지 않아서 실명을 공개했다. 실명을 공개하지 않으면 없던 일이 될 것 같았다"


배우 엄지영이 용기를 낼 수 있었던 것은 자신이 가르치고 있는 학생들 때문이라고 했다. 열심히 연기 연습을 하고 공부하는 학생들이 자신과 같은 피해를 입어서는 안 된다는 생각이었다고 했다. 지금 바로잡지 못하면 당연하게도 어린 학생들이 현실에서 동일한 피해자로 둔갑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학교 교수가 그리고 연기 선배가 수시로 이어지는 성추문은 근절하지 않으면 꿈을 품고 연기자가 되고자 하는 수많은 이들 역시 미래의 피해자가 되는 것은 당연한 수순이기 때문이다. 가해자들이 범죄 의식도 없이 그런 성추문을 반복해서 저지른 것은 그만큼 이런 짓이 잘못이라고 인식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이는 문화가 바뀌지 않으면 안 된다는 의미다. 몇몇 가해자를 처벌한다고 끝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사회 전체가 남녀 상관없이 지위를 악용해 벌이는 성추문이 심각한 범죄라는 인식을 공유하지 않으면 끝나지 않는 문제이기 때문이다. 이런 성추문은 남녀의 문제보다는 권력에 의해 만들어진 결과라는 점에서 더욱 중요하다. 


권력에 의해 저질러지는 수많은 성추문이 이번 기회에 완전히 사라지게 된다면 대한민국은 보다 살기 좋은 나라가 될 수 있을 것이다. 그런 점에서 '미투' 운동은 중요하다. 이런 상황에서 거짓 폭로를 하는 이들은 철저하게 근절되어야 한다. 피해자가 어쩔 수 없이 사실 관계를 증명할 수밖에 없는 구조이지만 그 방법 외에는 없다. 


용기를 내서 실명으로 공개하는 이들을 보호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그런 보호 장치가 마련되지 않으면 아무리 용기를 내서 폭로를 해도 돌아오는 것은 차가운 시선일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그런 점에서 '미투' 운동이 제대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우리의 시선 자체가 바뀌어야 할 것이다. 억울한 피해자를 양산하지 않으면서 제대로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서는 피해자를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는 것에서부터 모든 것은 시작된다.


                                                               [글이 마음에 들면 공감 눌러주세요]


728x90
Trackback 0 Comment 19
  1. Favicon of https://sigal.tistory.com BlogIcon 행성탈출 2018.02.28 20:3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묵은 오염들이 깨끗이 정화되고 맑은 세상이 하루속히 실현되길.....

  2. 허걱 2018.03.20 07:26 address edit & del reply

    오달수는 경우가 다르다
    위력이나 억압이 없엇다

  3. 진실 2018.03.24 22:00 address edit & del reply

    억울한 오달수씨
    그동안 참 열심히 살았는데
    억하심정 엄씨의 막 뱉는 말을 주워다 막 써대는 기자의 글에 불쌍한 오달수씨 인생 안타깝네.....
    그 억울함을 어찌할꼬.....
    엄씨는 그 막 뱉은 말의 댓가를 치루리라

  4. 그러믄 2018.03.25 03:42 address edit & del reply

    오달수씨가 사과한 내용에 피해에 관한 구체적 내용이 있나요?
    본인때문에 힘들었을 모든 분들께 사죄한다라고 마무리를 했습니다

    예전 최민수씨와 노인사건이 생각나네요
    최민수씨는 기자회견에서 무릎까지 꿇고 사죄했습니다
    그리고 칩거에 들어갔죠
    모든비난을 다 받으면서..
    반전은 최민수씨는 죄가 없었단거에요

    오달수씨도 사과를 하긴했지만 그 위치에서 어쩔수없이 최선의 선택일지도 모른단 생각이 드네요

    오달수씨가 직접 밝힌 내용은
    "A양과는 연애감정
    엄씨와는 본인과 기억이 다르다" 인데

    이것에 대한 검증은 없고 얼굴까고 실명까고 폭로했으니 오달수는 범죄자?

    너무 일방적이지 않나요?

    오죽하면 오달수씨 지인들이 실명까고 억울해 할까요?

  5. 배츄도사 2018.03.28 00:27 address edit & del reply

    죶달고 태어난게 죄라묜 죄요
    구녕달고 태어난게 벼슬이라면 벼슬이랴

  6. 고튜도사 2018.03.28 15:24 address edit & del reply

    햐...저건아니지
    모텔은 왜 쳐 따라갔니?
    남자는말이다 같이 모텔가자해서 따라가면
    한번준다는걸로 착각하는동물인데 왜 따라갔니? 도대체

  7. 이미선 2018.03.30 16:54 address edit & del reply

    아니 무슨 이젠 성추행이나 성폭행 없어도 이런걸로도 ㅋㅋㅋ 튀어나오네 ㅋㅋ 같이 모텔은 왜갔냐 그럼 그리구 아무일도 없었다면서 남여가 모텔갔으면 자연스럽게 저런 상황나올수 있는거 아닌가 싫어하는 티내서 안했으면 됐지 몬 그게 큰 범죄자인마냥 마녀사냥 몰고가네 참나 ㅋㅋ 아니 그럼 반대로 여자가 술취해서 꼬리 살랑살랑 흔들고 남자몸에 터치하고 그러면 그것도 성추행으로 범죄 취급해야되는거 아녀? 참 일방적 논리 오지네 ㅋㅋㅋ

  8. JOO 2018.03.30 17:06 address edit & del reply

    15~20년전에 같이 모텔에 걸어들어가서 성폭행을 당했습니다?
    이거 저만 이상한가요?

  9. 민주주의 2018.03.30 17:17 address edit & del reply


    'MeToo' 악마를 보았다 http://president007.blog.me/221218902780

  10. 황금 2018.03.30 17:38 address edit & del reply

    그 당시에 나이를 30살씩 먹고도 남자가 모텔 가자는 의미를 몰라? 그리고 결국은 안했잖아.. 왜 성폭행 미수야? 그냥 성관계 못한거지? 아~ 불쌍한 오달수!! 모른다니 내가 갈켜줄께~ 남자들은 일단 모텔 가자고 떡밥 던져보고 따라오면 나랑 하고 싶다는 거구나 이렇게 느낀다. 싫다고 하면 아니구나 생각하고.. 남자들의 심리를 니가 모르는거지 그 시도를 한 남자가 성폭행범이냐?

    • qwesad 2018.03.30 18:02 address edit & del

      애초에 모텔가자고 왜하냐 저여자가 꼬리쳣으면 모를까 연기조언구하는데 모텔을 왜데려가 오달수가 자기무덤판거지

  11. 우와어렵다 2018.03.30 22:12 address edit & del reply

    모텔에서 연기 조언 해줄께 같이 갈래...어 정말요 고마워요.. 이러면서 모텔가서 그게 아니니까 성폭행이다.
    이게 20살도 아니고 30살 먹은 여자가.... 제가 이상한지 정말 이해가 안돼서...

  12. 나여자 2018.03.31 23:10 address edit & del reply

    이건 미투가 아니라 유명세 타고싶어 화제 일으키려는 듯. 오달수가 명예회손으로 고소해얄판이다

  13. 기사 2018.04.01 01:50 address edit & del reply

    제목봐라 무슨 연쇄살인마 유영철 기사인줄알겠다 더 추악한인간이네

  14. 주인장일상생활가능? 2018.04.01 04:22 address edit & del reply

    쓰레기 같은 제목에 낚여서 조회수 찍어준 내가 한심하지만.. 진짜 블로그 주인장분 정상적인 사고 안되시는 거 같네요 ㅎㅎㅎㅎ 그간 어떻게 생활하셨어요? 저게성폭력으로 보이면 남직원들이랑 악수는 어떻게하셨대 기분나빠서?ㅎㅎㅎ사람매도하는 글이나 싸지르지말고 산속에 쳐박혀서 자연과 어우러져 사세요그냥 ㅎㅎㅎ

  15. 차우진 2018.04.12 11:17 address edit & del reply

    기자님 제목이 좀 편파적이내요?
    결론도 안나왔는데 추악한 진실이 드러났다?
    드러나긴 뭐가 드러나요?

  16. Zzzzz 2018.08.01 18:39 address edit & del reply

    ㅈㄴ 웃기네요. 얼굴두러내고 울며 말하면 진실인가봅니다? ㅋㅋㅋㅋㅋ

  17. BlogIcon 미투코인 2019.01.09 10:37 address edit & del reply

    미투코인 떡상 타다가 무혐의 판정에 손절한 엄지영 무고죄 가야되는거 아니냐?
    딱 보니 저 시절 오달수한테 받아먹을거 다 받아 쳐먹고 미투코인 타서 눈물바람 날린거 같은데
    니년도 후에 피눈물 흘릴 날이 올거다 한 가정 몰살 시키고 무사할거 같냐

  18. 제대로해 2020.10.19 19:05 address edit & del reply

    이렇게 기사내고 그 후 무혐의라는 것 그리고 피해자 입장에서 한 말들은 모두 말이 안된다는것도 왜 정정기사 안하지?